에이타임즈
오피니언화제의인물
한국 경보 신기록 보유자 전영은 선수를 만나다
신용섭 기자  |  editor@atime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8.12  11:08:2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노란색의 전국체전 안내책자를 보면 뒤편에 한국 신기록 보유자의 이름이 실린다. 부천시청 직장운동부 소속 전영은 선수가 부천에선 유일하다. 키 159cm, 몸무게 45kg의 경보 1만m 전영은 선수를 만났다.

전영은 선수는 2012년 6월 20일 제40회 경남 창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BS배 전국육상경기대회 여자대학 및 일반부 1만m 경보에서 44분32초22로 한국 신기록(종전 44분57초89)을 경신했다. 한국 신기록을 수립 현장이다.

전영은 선수가 이날 세운 기록은 자신이 2009년 6월 30일 고성통일전국실업육상경기대회에서 세운 44분47초94를 3년 만에 15초72 단축한 것이다. 자신의 기록을 자신이 단축해가며 신기록을 써간다.

경보는 빨리 걷는 경기이다. 뛰면 안 된다. 뛰게 되는 것을 막기 위해 ‘발이 지면에 닿을 때 무릎을 굽혀서는 안 된다’ '두 발이 모두 땅에서 떨어지면 안 된다'는 두 가지 룰이 있다.

실제로 해보니 쉽지 않다. 폼도 엉성하다. “빨리 걷는 게 쉽지 않네요. 폼도 좀 엉성하고”라는 물음에 “걷는 폼이 너무 아름답지 않나요?” 그는 미소와 함께 자긍심 넘치는 얼굴이다. ‘멋지다’가 아니라 ‘아름답다’라는 말을 선택한다. 다시 경보 모습을 보니 아름다워 보였다.

“연습할 곳이 없다.”

“힘든 점이 뭐냐?”는 질문에 전 선수는 “연습할 만한 곳이 많지 않다”고 대답했다. 경보는 경사가 없는 도로에서 펼쳐지는 경기이다. 도시에서 경사가 없는 곳을 찾기가 쉽지 않다. 따라서 보통 1㎞ 코스 또는 2㎞ 코스에서 경기가 펼쳐진다. 20㎞는 이 거리를 10회 또는 5회 왕복한다.

전영은 선수는 2012년 8월 12일(한국시간) 런던 버킹엄 궁 앞에서 열린 2012 런던올림픽 여자 경보 20km에서 반칙으로 실격됐다. 2km를 10번 왕복하는 코스로 진행된 이날 경기에서 14km 구간까지는 무난했다. 그러나 결과는 규칙 위반이었다.

경보 선수들은 보통 100m를 평균 22~23초로 걷는다. 막판에는 100m를 18초에 주파하는 속도로 걷는다. 이는 마라톤 선수와 맞먹는 스피드다.

   
▲ 전영은 선수(부천시청 소속)
“평소 연습하던 대로 했는데, 규칙을 위반한 지 전혀 몰랐어요. 정말 어찌된 일인지....” 두 달 전까지만 해도 한국 신기록을 수립했던 전 선수는 그 때를 회상하며 안타까워했다.

“32세까지 쭉”

그는 “선수생활은 언제까지 하고 싶냐”고 묻자 “선수 활동을 하고 있는 지금이 가장 행복해요. 앞으로 이 몸 상태가 이대로 유지된다면 30~32세까지 하고 싶어요.”라고 답했다. 전 선수는 현재 26살이다.

전영은 선수는 8월 13일 제14회 세계육상선수권대회에 출전하기 위해 러시아로 떠난 상태이다.

신용섭 기자  editor@atimes.kr

<저작권자 © 에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용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 있는 뉴스
서울대 천재 H교수 "몰입 방법만 알면 연봉이 2배"
업무 시간은 줄고, 효율은 2배가 되는 직장 고수들의 비밀
2013년도 SERI 선정, 휴가철 CEO 최고의 추천도서!
하버드대 최고 교수, 죽음의 문턱에서 얻은 ‘후회 없는 인생을 사는 12가지 지혜’<하워드의 선물>
나를 만나고 그는 왕이 되었다
2010 SERI 선정 <조선왕을 말하다>에 이은 역사학자 이덕일 또 하나의 역작!
관계를 해치지않고 원하는걸 얻어!
원만한 관계를 유지하고 원하는 것까지 얻는 37가지 통찰
윤태호 작가 <미생> 완간!
에이타임즈신문 소개 | 개인정보 | 청소년보호정책 | 광고/제휴/저작권문의 | 기사제보/독자투고 | 오시는길 | 사이트맵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양현로 411, 413호(여수동, 시티오피스타워)  | 대표전화 010-9158-7558
발행처 : 에이타임즈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신문사업 경기.아50343 | 등록일 : 2012년 01월 31일
발행인 : 이철 | 편집인 : 이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길봉진
Copyright © 2021 에이타임즈. All rights reserved.